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
동향 보고서

법제동향

전 요르단정보기관장 사건에 대한 선고 연기
  • 작성일 2012.11.05.
  • 조회수 1828
전 요르단정보기관장 사건에 대한 선고 연기의 내용

 

[요르단 재판동향] 

 

 

전 요르단정보기관장 사건에 대한 선고 연기

 

2012. 11.4

 

 

암만 형사법원은 4일 재판에서 알 파리그 무함마드 다하비 전 정보기관장사건에 대한 선고를 오는 일요일로 연기하였다.

 

형사법원장은 법원이 11 11일 일요일에는 반드시 선고를 할 것이라고 전했다.

 

알 다하비 전 정보기관장은 징역15년을 선고 받을 수 있는 상황이다. 다하비는 2005년부터 2008년 까지 국가정보기관장을 역임하였으며, 지난 2월 수백만디나르를 자신의 계좌로 빼돌린 의혹을 받은 직후 체포되었으며, 현재 자금세탁과 공공직무유기혐의를 받고 있다.

 

사법당국은 다하비에게 출국금지조치를 취하였으며, 그의 재판을 압류하였다.

 

 

 

 

 

출처: 알자지라뉴스(http://aljazeera.net/news/)

 

 

 

 

 

연관 법령 데이터 제공
연관 법령
데이터가 없습니다.
  • 세계법제정보센터에 게재되어 있는 외국법령에 대한 저작물은 외국법령에 대한 국민들의 이해를 높이기 위한 참고사항일 뿐, 어떠한 법적 효력도 부여되지 않음을 알려드립니다.법적 효력을 갖는 외국법령 정보를 획득하기 위해서는 외국정보 등 공인된 정보원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.
    공공누리 제1유형:출처표시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"공공누리 제1유형:출처표시"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
목록으로

열람한 정보 숨기기

내가 열람한 법제정보

  • 열람 정보가 없음
상단으로 이동